우마미 정보 센터

활동

제25회 일본구강진단/구강의학회와 제22회 일본구강의학회 공동학술대회에서 열린 우마미 오찬 세미나 "감칠맛을 발견하다: 위장도 이 다섯 번째 기본미를 감지한다"

2012년 XNUMX월

감칠맛 수용체가 혀뿐만 아니라 소화기관에도 존재한다는 것이 과학적으로 입증된 지 몇 년이 지났습니다.

또한 감칠맛의 타액분비 유도 효과도 임상 현장에서 이해되기 시작하고 있다.
저희 센터의 Dr. Ana San Gabriel이 21월 1일 (주) Ajinomoto Co., Inc.가 주최한 오찬 세미나를 개최하여 감칠맛에 대한 정확하고 최신 정보를 의료진에게 전달하기 위해 강연을 할 기회를 얻었습니다. , 치과의사를 포함하여 약 XNUMX시간 동안 진행된 강의 내용은 방대했다.
미각에 대한 기본 지식에 대한 설명으로 시작하여 감칠맛을 유발하는 감칠맛의 능력, 감칠맛 물질이 참가자의 일상적인 의료 작업과 직접 연결되어 있다는 보고(예: 위장에 감칠맛 수용체 존재) 단백질 소화 조절 등


강연은 감칠맛 발견의 역사, 감칠맛 물질 "글루타메이트"의 기본 분자 정보, 다시에서의 중요성, 감칠맛이 수프의 맛 특성을 어떻게 변화시키는지 등 감칠맛의 다양한 기능을 다루었습니다. 우마미 물질(이노시네이트/구아닐레이트)과도 관련된 글루타메이트와 혼합될 때 뉴클레오티드의 시너지 효과.
강의가 끝난 후 참가자들은 감칠맛 조미료가 있는 야채 수프와 없는 야채 수프를 맛보며 글루타메이트와 이노시네이트의 감각적 효과를 경험했습니다.
많은 참가자들이 두 가지 스프 샘플의 맛을 비교하면서 감칠맛 조미료의 효과를 느꼈습니다.


Q&A 세션에서 쇼지 박사는 감칠맛이 많이 나는 요리를 만드는 비결에 대해 질문했다.
이에 감칠맛이 많이 나는 재료를 사용하고, 전체적인 맛의 밸런스가 좋지 않을 경우 감칠맛 조미료를 사용하여 감칠맛을 높이는 등 일상적인 식습관에 대한 힌트도 제시했다.

Umami Information Center는 앞으로도 다양한 기회를 통해 Umami의 정확하고 최신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입니다.


"감칠맛"이 어떤 맛인지 정확히 이해하기 위해서는 모든 참가자가 동일한 경험을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따라서 UIC는 강의 중에 항상 음식과 음료의 샘플링을 포함하도록 합니다. 맛이 다른 4가지 기본 맛과 다르다는 것을 이해하기 위해 감칠맛 체험은 다양한 시나리오에서 참가자에게 감칠맛에 대한 새로운 깨달음과 인식을 제공합니다.

가입
가입
画像캐프션입니다.
Dr.Sasano, Dr.San Gabriel, Dr.Shoji, Dr. Sato의 단체 사진(LR
Dr.Sasano, Dr.San Gabriel, Dr.Shoji, Dr. Sato의 단체 사진(LR
두 종류의 수프 시음
두 종류의 수프 시음